> PLAY > 이스포츠(e-sport)
롤(LoL), 또 하나의 '별들의 전쟁'…리프트 라이벌즈, 7월 한국서 개최라이엇게임즈, 7월 4일~ 7일 스피링 스플릿 최상위팀 참여하는 지역대항전 개최
김상두  |  sdkim@gameand.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5.23  12:24:21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롤드컵, 전 세계 최고의 권위를 자랑하는 e스포츠다.

'리그 오브 레전드'에 기반한 게임대회 매해 전 세계를 순회하며 펼쳐지고 있다. 상금 규모는 물론 관람객, 경기 시청자는 왠만한 인기 드라마, 영화를 넘어서고 있다.

라이엇게임즈가 '리그 오브 레전드'에 기반한 또 하나의 대회를 진행한다. ‘리프트 라이벌즈(Rift Rivals)’ 다.

아시아, 유럽 등 인접한 지역의 상위권 팀이 참가하는 지역대항전이다. 올 7월 시작된다.

5월 23일 라이엇 게임즈(한국대표 박준규)는 인접 라이벌 지역 리그의 스프링 스플릿 상위권 팀들이 참가하는 지역대항전 형태의 국제 LoL 대회 ‘리프트 라이벌즈(Rift Rivals)’ 계획을 발표했다.

이번 리프트 라이벌즈는 7월 4일부터 7일까지 4일간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열린다. 7월 4일과 5일에는 오후 4시부터 그룹 스테이지가 진행되며, 6일과 7일 오후 5시부터는 준결승전 및 결승전이 열린다.

한국에서 진행되는 리프트 라이벌즈에는 기존의 한국(LCK), 중국(LPL), 대만/홍콩/마카오(LMS) 외에 베트남(VCS)도 참가한다.

베트남은 지난 2년간 국제대회에서 꾸준히 좋은 기량을 선보인 리그이며, 이번 ‘2019 LoL 미드 시즌 인비테이셔널(MSI)’에서도 인상깊은 경기력으로 전세계 팬들의 이목을 집중시킨 바 있다.

VCS는 LMS와 각각 2개팀씩 출전시켜 연합팀을 구성해 참가한다.

지난 스프링 스플릿 최종 순위에 따라 각 지역을 대표하는 총 12개 출전팀들도 결정됐다. LCK와 LPL은 각각 상위 4개팀이 출전하며, LMS와 VCS는 각각 상위 2개팀이 하나의 연합팀으로 출전한다.

LCK에서는 통산 7번째 LCK 우승을 달성했다. 2019 LoL MSI 4강까지 진출한 ‘SK 텔레콤 T1’을 필두로 압도적인 경기력으로 ‘어나더 레벨’이라는 별칭을 얻었다.

'그린핀'도 참가, 최초로 국제 무대에 데뷔한다. 이외 스타 플레이어와 최고의 경기력으로 기대 받고 있는 ‘킹존 드래곤X’, ‘담원 게이밍’ 등도 출전한다.

LPL에서는 작년 롤드컵 우승팀 ‘인빅터스 게이밍(Invictus Gaming, IG)’과 ‘임프’ 구승빈 등 유명 한국인 선수들이 대거 활약하고 있는 ‘JD 게이밍(JD)’을 비롯해 ‘펀플러스 피닉스(FPX), ‘탑 E스포츠(TES)’ 등이 가세한다.

LMS에서는 지난해 리프트 라이벌즈에도 출전했던 ‘플래쉬 울브즈(Flash Wolves, FW)’, ‘매드 팀(MAD Team, MAD)’이 VCS의 ‘퐁 부 버팔로(Phong Vu Buffalo, PVB)’, ‘에보스 이스포츠(EVOS Esports, EVS)’와 함께 참가한다.
연합팀의 시드는 2019 LoL MSI 성적을 바탕으로 정해졌다.

플래시 울브즈가 퐁부 버팔로보다 앞선 순위를 기록했기 때문에 LMS와 VCS 연합팀의 1위 시드는 플래시 울브즈(LMS 1위), 2위는 퐁부 버팔로(VCS 1위), 3위는 매드 팀(LMS 2위), 4위는 에보스 이스포츠(VCS 2위)다.

양일간 펼쳐지는 그룹 스테이지에서는 각 리그 별 같은 순위를 기록한 팀끼리 한번씩 단판승으로 맞붙는다. SK텔레콤 T1은 LPL 1위 IG, LMS&VCS 연합팀 1위 플래시 울브즈와 한번씩 대전하는 것.

각 리그 2, 3, 4위 역시 같은 방식으로 타 리그 같은 순위 팀과 대결한다. 이 같은 결과를 합산해 그룹 스테이지 1위를 기록한 팀은 결승으로 직행하고 나머지 2, 3위는 5전 3선승제의 준결승을 치러 결승 진출자를 가린다.

준결승과 결승은 모두 5전 3선승제로 치러지며 출전팀은 각 팀 코칭 스태프들의 논의를 통해 팀들의 출전 순서가 결정된다.

각 지역의 4개 팀이 마치 하나의 팀인 듯, 출전 순서 등의 전략을 함께 논하는 형태다. 5전 3선승에 있어 지역별 4개팀은 모두 한 차례씩 출전, 3경기만에 끝날 경우 한 팀은 참여하지 않고, 5경기까지 갈 경우에는 한 팀이 두 번 경기를 펼친다.

김상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근인기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송파구 위례성대로 58 101-1703 (방이동, 올림픽베어스타운)  |  등록번호 : 서울 아 03167  |  발행·편집인 : 김상두  |  청소년 보호 책임자:김상두
Copyright © 2019 게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