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LAY > 이스포츠(e-sport)
컴투스, 파리 '게임'으로 홀렸다… SWC2019 결승10월 26일 SWC2019 월드 결선 개최…생중계 누적 조회사 125만 건 돌파, 역대 최고 경신
김상두  |  sdkim@gameand.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10.28  12:53:40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msn
중국의 신예 '레스트(L’EST)', 우승 후보 '톰신(THOMPSIN) 3:2로 제압, 최종 우승
컴투스의 간판 모바일 RPG '서머너즈워:천공의 아레나'가 예술의 도시 프랑스 파리를 게임 도시로 탈바꿈 시켰다.
10월 26일(토) 오전(현지시각 기준) '서머너즈워' 기반 게임대회 '서머너즈워 월드 아레나 챔피언십2019' 월드 결선으로 프랑스 파리를 게임으로 달궜고 엄지족 시선을 집중시킨 것.
특히 최후 대전에 오른 8인 대전에서 이변과 혈전이 속출, 현지 팬들의 뜨거운 탄식과 환호를 이끌어 냈다.
모바일게임 기업 컴투스(대표 송병준)가 개최하고 구글플레이가 함께한 글로벌 대표 모바일 e스포츠 대회 ‘서머너즈 워 월드 아레나 챔피언십 2019(SWC 2019)’의 최종 월드결선이 전 세계 게임 팬들의 뜨거운 관심 속에 역대 대회 최고 흥행을 기록하며 성황리에 마쳤다.
지난 26일(현지시각기준) 프랑스 파리의 대규모 다목적홀 ‘메종 드 라 뮈뚜알리떼(Maison de la Mutualité)’에서 열린 ‘SWC 2019’ 월드결선은 프랑스를 비롯한 유럽 각지에서 모인 1,500명 이상 관객들의 열광적인 함성이 경기장을 울리는 가운데, 중국 대표 ‘레스트(L’EST)가 최종 월드 챔피언 자리에 등극하며 마무리됐다.
특히 이번 ‘SWC 2019’ 월드결선은 지난해 월드결선 생중계 누적 조회 수의 약 10배에 달하는, 역대 최고 수치 125만 조회수를 기록했다.
중계는 영어를 비롯해 한국어, 프랑스어, 독일어, 일본어, 중국어 등 총 15개 언어 해설로 제공됐으며, 유튜브, 트위치, 네이버 등 온라인을 통해 라이브 됐다.
더욱이 해당 중계 영상은 경기 종료 후 만 하루 동안 ‘서머너즈 워’ 글로벌 e스포츠 공식 유튜브 채널에서만 약 200만에 육박하는 조회 수를 나타냈다.
이번 대회에 대한 세계 각지의 식지 않는 열기를 입증했다. 개최지인 프랑스어 유튜브 중계 영상은 100만 조회 수를 올리며, 현지 팬들의 뜨거운 관심과 높은 인기를 가늠케 했다.
대회는 지난달 참가 예약 시작과 함께 전석 마감됐으며, 실제로 경기 당일 아침부터 경기장 주변을 길게 에워싼 1500명 유럽 관중 대기열은 장사진을 이뤘고 경기장부터 건물이 위치한 한 블록 전체를 휘감으며 1km 가까이 이어졌다.
총 21만 달러(약 2억 5천 만원)의 최대 상금 규모로 열린 만큼, 올해 ‘SWC 2019’ 최강자를 가리는 월드결선은 그 어느 때보다 치열한 경기가 펼쳐졌다.
아메리카컵, 유럽컵, 아시아퍼시픽컵을 통해 선발된 총 8명의 글로벌 강자들이 맞붙은 월드결선은 8강부터 대이변을 쏟아내며 객석을 뜨겁게 달궜다.
이번 대회 넘버1은 중국의 '레스트'가 차지했다. 결승전은 풀 세트까지 가는 대접전을 펼쳤다.
결승전에는 레스트(L’EST)는 미국의 베테랑이자 강력한 우승 후보 '톰신(THOMPSIN)'이 전략적인 밴픽 전술로 1, 2경기를 잡아내며 승기를 잡았다.
잠시였다. 3라운드 '톰신(THOMPSIN)/은 반격하며 내리 2세트를 따며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최종 5라운드를 맞이한 두 선수는 접전을 펼쳤다. 승리의 여신을 레스트를 향했다. 3:2로 톰신을 물리치며 우승 타이틀을 거머쥔 것.  레스트(L’EST)는 첫 대회 출전만에 세계 챔피언에 등극하는 값진 결과를 이뤄냈다.
유력 우승후보로 손꼽히던 아시아퍼시픽컵 1위 '딜리전트(DILIGENT)'와 작년 대회 준우승자 '라마(LAMA)'는 8강에서 패배, 객석을 충격에 빠뜨렸다. 현장에서 열광적인 응원을 받았던 프랑스 '로지스(ROSITH)' 역시 결승 문턱에서 아쉬운 고배를 마셨다.
역대 최대 규모로 치러진 대회인 만큼 경기장 밖에서도 뜨거운 관심이 이어졌다. 현장에는 대회를 직접 찾은 유럽 및 북미 지역 외신들의 취재 열기가 이어졌으며, 세계 각지 유명 인플루언서들도 현장의 생생한 소식을 SNS 및 다양한 온라인 매체를 통해 발 빠르게 전했다.
한편 컴투스는 2017년 미국 로스앤젤레스, 2018년 한국 서울에 이어 올해 프랑스 파리에서 ‘SWC’의 최종 월드결선을 성공적으로 개최하고, 폭발적인 성장세를 그리며 세계 속에 대표적인 글로벌 모바일 e스포츠 대회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컴투스 관계자는 “’SWC’는 진정으로 전 세계 게임 팬들이 즐기고 교류할 수 있는 성숙한 모바일 e스포츠의 장으로 발전했다”라며 “세계를 무대로 매년 개최되는 국내 유일 글로벌 모바일 e스포츠 대회 SWC를 앞으로도 지속 성장시키는 한편, 한국 모바일 게임의 위상을 알리고 글로벌 시장에서 경쟁력을 꾸준히 높여갈 것”이라고 전했다.

[관련기사]

김상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근인기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송파구 위례성대로 58 101-1703 (방이동, 올림픽베어스타운)  |  등록번호 : 서울 아 03167  |  발행·편집인 : 김상두  |  청소년 보호 책임자:김상두
인터넷신문위원회 기사 및 광고부문 자율규약 준수 서약(제 152호)
게임앤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21 게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