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COMPANY > 이슈
메타버스에 눈독, 넵튠 '퍼피레드 인수'넵튠, 메타버스 기업 '퍼피레드' 지분 44% 확보…퍼피레드M, 12월 CBT 목표, 모든 기능 오픈 API 형태로 개발
김상두  |  sdkim@gameand.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1.10.14  14:28:53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msn

게임사들의 '메타버스'에 대한 관심이 끊이지 않고 있다.

관련한 게임과 플랫폼을 자체 개발하고 또 일부는 관련 기술 보유 기업 인수에 나서고 있다.

투자의 귀재인 넵튠도 나섰다. 메타버스 기술 보유 기업을 인수한 것.

10월 14일 목요일, 넵튠이 모바일 메타버스 개발사 ㈜퍼피레드(대표 이용수) 지분 44%를 확보했다고 공시했다.

'퍼피레드'는 2003년부터 2016년까지 서비스된 3D 소셜 서비스 ‘퍼피레드’의 개발사 ㈜트라이디커뮤니케이션을 모태로 2020년 설립됐다.

오는 12월 CBT(Closed Beta Test)를 목표로 모바일 메타버스형 SNG(Social Network Game) ‘퍼피레드M’을 개발 중이다.

이 작품은 2004년부터 2016년까지 3D 커뮤니티형 SNG를 서비스해온 경험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최근 트렌드를 반영한 디자인과 소셜 요소들을 적용한다. 모바일 기기를 기반으로 가상공간 내 유저의 다양한 활동을 현실세계와 보다 자연스럽게 연결시킬 수 있도록 개발 중이다.

아바타 커스터마이징과 공간 꾸미기, 브랜드 마케팅이 가능한 다양한 테마 공간 등 메타버스형 서비스에 필수적인 요소들도 갖춘다는 계획이다.

특히 메타버스 내 모든 기능을 오픈 API(Open Application Program Interface) 형태로 개발해 서비스 확장성을 높인다는 계획이다.

3D 관련 다수의 기술 특허도 보유하고 있어 디테일한 캐릭터 커스터마이징과 고저 차까지 나타낼 수 있는 지형, 건물, 시가지 등 다양한 공간배치가 가능한 개인 영역뿐만 아니라, 놀이동산, 박물관, 전시회, 콘서트장 등으로 활용할 수 있는 공용 공간 구성도 용이하다.

퍼피레드 이용수 대표는 ”퍼피레드는 제작 및 운영 노하우와 트랜드를 선도할 수 있는 기반 기술을 가지고 있다”며, “넵튠과 함께 선도적인 글로벌 메타버스 플래폼을 만들어가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넵튠 유태웅 대표는 “코로나19로 인해 비대면, 온라인 추세가 지속되면서 메타버스 시장의 움직임이 빨라지고 있다”며, “향후 퍼피레드M과 이를 기반으로 한 다양한 메타버스 서비스들을 통해 사용자가 가상공간에서 사회, 경제 및 문화적 가치를 창출할 수 있는 단계로까지 확장될 수 있도록 여러 시도를 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넵튠은 버추얼 휴먼 제작 기술을 보유한 ‘온마인드’, 크로스 플랫폼 특허 기술을 가진 VR 메타버스 플랫폼 개발사 ‘맘모식스’를 자회사로 두고 있으며, 케이(K)팝 디지털 아이돌을 키우는 딥스튜디오와 펄스나인에도 지분 투자를 진행할 정도로 메타버스 시장에 대한 투자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한편 메타버스 기업 '퍼피레드' 인수 소식이 전해진 이날 현재(오후 2시 17분 기준) 넵튠은 전일대비 13.55%(2250원) 뛴 1만8850원 선에 거래되고 있다.

[관련기사]

김상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근인기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송파구 위례성대로 58 101-1703 (방이동, 올림픽베어스타운)  |  등록번호 : 서울 아 03167  |  발행·편집인 : 김상두  |  청소년 보호 책임자:김상두
인터넷신문위원회 기사 및 광고부문 자율규약 준수 서약(제 152호)
게임앤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21 게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