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LAY > 이스포츠(e-sport)
SWC22 大이변! 韓, 아시아컵 최연소·최초 우승DUCHAN, 10월 22일 아시아 넘버1 확정…YUMARU(2위), OSSERU(3위) 11월 서울 결선행
김상두  |  sdkim@gameand.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2.10.24  12:53:22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msn

매해 11월, 글로벌 장수 흥행 게임 '리그 오브 레전'와 '서머너즈워:천공의 아레나' 전 세계 최고수를 뽑는 대회가 펼쳐진다. 

 '롤드컵'과 '서머너즈워 월드 아레나 챔피언십'(SWC2022)이다. 

두 대회는 10월부터 판을 달구는 중이다. 결선을 위한 각 대륙 최강자 선발전이 이어지고 있기 때문이다. 

10월 22일에는 태국에서 SWC2022 아시아 최강자를 뽑는 경기가 치러졌다. 

한국 대표로 출전한 DUCHAN이 넘버1에 올랐다.  이번 대회 참가자 중 최연소로 정상에 올라 눈길을 끌었다. 

2위와 3위는 각각 'YUMARU‘와 'OSSERU'이 차지했다. 

이들은 11월 서울에서 펼쳐지는 SWC2022 결승에 나선다. 

10월 24일 컴투스(대표 송재준, 이주환)가 태국 방콕에서 개최된 SWC 아시아퍼시픽컵에서 ‘DUCHAN’이 우승을 차지했다고 밝혔다. 

기존 실력자들과 선수들과 떠오르는 신예들이 대거 진출한 아시아퍼시픽컵은 유럽·아메리카 지역과 달리 3위까지 월드 파이널 진출이 가능해 여느 지역컵보다도 장시간 경기가 펼쳐졌다. 

대회는 방콕 ‘쌈얏 밋타운 홀’에서 5판 3선승 싱글 일리미네이션 토너먼트로 진행됐다. 

공식 유튜브 채널(https://www.youtube.com/SummonersWarEsports) 등을 통해 한국어, 일본어, 태국어, 영어, 프랑스어 등 총 10개 언어의 전문 해설로 생중계됐다. 

이번 대회는 10월 21일부터 23일까지 방콕에서 열리는 ‘태국게임쇼 2022’ 행사장과 SWC 경기장을 오가는 전용 툭툭(현지 교통수단)이 운영돼, 경기장 수용 인원을 가득 채운 수백 명의 현지 관객과 글로벌 게임팬들이 e스포츠 축제의 분위기를 연출하며 현장 분위기를 뜨겁게 달궜다

첫 번째 월드 파이널 진출권은 한국 대표이자 ‘SWC2022’의 최연소 선수인 ‘DUCHAN’이 거머쥐었다. 

8강부터 강력한 우승후보 ‘O2LOVEO’를 거세게 압박하며 승리를 거둔 ‘DUCHAN’은 4강에서도 여세를 몰아 ‘OSSERU’에 3:0 압승으로 결승에 올라 2년 연속 월드 파이널 진출을 확정했다.

이후 경기에서는 대다수 팬들의 승부 예측이 모조리 빗나가며 관객에 충격을 안겼다. 

가장 많은 팬들이 우승을 예측한 ‘ZZI_SOONG’이 8강에서 ‘MEOWMEOW’에게 패배하고, 신인 ‘YUMARU’는 전년도 월드 챔피언을 꺾은 ‘DOCTHURR’와 ‘MEOWMEOW’ 등 강자들을 상대로 잇따라 승리하며 두 번째 월드 파이널 진출 티켓을 쟁취했다.

결승에서는 ‘DUCHAN’이 한국 선수로는 처음으로 아시아퍼시픽컵 우승의 영광을 차지했다. 

8강부터 흔들리지 않는 전략 플레이로 기세를 몰아온 ‘DUCHAN’은 마찬가지로 높은 경기력을 보여준 ‘YUMARU’를 상대로 실력 차를 증명하고 아시아퍼시픽 지역 최강자로 우뚝 섰다.

결승에 앞서 펼쳐진 3·4위전에서는 ‘OSSERU’가 ‘MEOWMEOW’의 밴픽을 완벽히 막아내며 승리, 3등으로 월드 파이널 진출을 결정지었다.

아시아퍼시픽 우승자 ‘DUCHAN’에게는 상금 1만 달러(약 1천400만 원)와 메달이 전달됐다. ‘YUMARU’, ‘OSSERU’, ‘MEOWMEOW’ 등 선수들에게 총상금 1만 7천500달러(약 2천500만원)와 메달이 수여됐다. 

이 밖에도 모든 참가 선수 및 관람객에게 아프리카 아동과 여성을 지원하는 'BUY1 GIVE1' 캠페인 굿즈 ‘제리백’이 기념품으로 제공됐다. 

컴투스는 올해 SWC의 오프라인 개최를 기념하고 캠페인에도 동참하고자 각 지역컵에서 해당 굿즈를 선물로 증정하고 있다.

한편, 이번 아시아퍼시픽컵을 끝으로 ‘SWC2022’의 세계 최강자를 가릴 월드 파이널 라인업이 최종 완성됐다. 

유럽컵, 아메리카컵, 아시아퍼시픽컵 등에서 결승전 진출권을 확보한 총 8명의 선수들은 오는 11월 12일 대한민국 서울에서 마지막 승부를 펼칠 예정이다. 

월드 파이널의 최종 우승자에게는 10만 달러(1억4000만원)의 상금과 SWC2022’ 트로피 등이 부상으로 제공된다.

 

[관련기사]

김상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근인기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송파구 위례성대로 58 101-1703 (방이동, 올림픽베어스타운)  |  등록번호 : 서울 아 03167  |  발행·편집인 : 김상두  |  청소년 보호 책임자:김상두
인터넷신문위원회 기사 및 광고부문 자율규약 준수 서약(제 152호)
게임앤드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23 게임&. All rights reserved.